소식방

보도자료

 

축제 홍보 현장으로,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
작성자

한산대첩축제

작성일

2019-06-18

조회수

254

첨부파일  첨부파일 중앙시장_상인에게_연필_선물을_전하고_있다..jpg (287.0K)


축제 홍보 현장으로, 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

D-58, 도남관광단지와 강구안 문화마당 등 방문

 

58일 앞으로 다가온 제58회 통영한산대첩 축제 홍보를 위해 지난 13일 도남관광단지 등 여행지에 이순신 장군 인형탈이 나서 시민과 여행객들을 만났다.

)한산대첩기념사업회(이사장 정동배)는 올해 축제 주제인 이순신의 물의나라홍보를 위해 동피랑, 중앙시장 강구안 문화마당, 도남관광단지 일원을 방문해 직접 축제 안내장을 나눠주고 인증 사진을 남겼다. 또 충무중 씨름부 부원들을 만나고 도천동 원광어린이집 원아들을 만났다.

축제 현장이 될 도남관광단지에서는 이순신 장군 인형탈을 쓴 재단 직원이 양말을 벗고 맑은 바닷물에 발을 담글 수 있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현장은 트라이애슬론 경기와, 요트 계류장, 금호 마리나리조트, 스텐포드호텔 등이 위치해 있고 통영국제음악당이 자리잡고 있는 통영문화여행의 최적 장소이다.

이날 홍콩에서 통영을 방문한 어머니와 아들은 거북선에 관심을 보여 여러 질문을 전했고 통영한산대첩축제 성공을 함께 기원한다고 했다. 중앙시장 상인은 이순신 장군 인형탈이 나타났다며 반겼고, 어린이들로부터 인기를 한몸에 받았다. 충무중 한 학생은 음료수를 재단직원들에게 전했다.

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는 오는 810일부터 14일까지 5일간 이순신의 물의 나라라는 주제로 도남관광단지 일원에서 개최된다.

 
이전글
‘미리내의 벗, 통영 세병관’
다음글
통영한산대첩축제 성공 기원, 천안시민 90여명 방문
목록